의료상담
이물질부작용, 환절기 피부 트러블 주범 [ 디지털타임스 ]

작성자 : 관리자작성일 : 2017-11-02 18:24

90924a73092d647ab1483dac36c80cba_1509614676_6981.jpg 

 

무덥고 습했던 여름을 지나 보내고 어느덧 단풍을 기다리는 가을이 성큼 다가왔다. 가을의 건조한 날씨 탓에 많은 사람들은 피부에 수분공급을 위한 화장품과 미용 시술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적지 않은 사람들은 환절기 때만 되면 심해지는 피부 트러블로 인해 많은 고민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고민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 중 환절기 때가 되면 불법 시술 후 나타나는 피부 부작용으로 인해 고통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있다. 피부가 쉽게 울긋불긋 해지거나, 시술 부위가 자주 붓고 통증이 느껴지며, 입술의 경우 평소보다 더 잘 트는 증상이 나타난다면 불법 시술로 인한 부작용을 의심해봐야 한다. 

과거의 불법 미용 시술은 의학적 지식이 없는 일반인이 양초의 원료인 파라핀, 공업용 실리콘, 불법콜라겐 등의 비의료용물질을 주입한 경우가 많았으며, 2000년대 들어서는 아크릴성분의 중국제 불법 필러를 불법으로 들여와 싼 값에 주사하는 사례들이 급증했다. 

대부분의 불법 시술은 이러한 검증되지 않은 비의료용 물질을 사용한 적이 많았지만 최근 들어서는 적합한 인증을 받은 필러와 보톡스임에도 불구하고 과량 주입하거나, 주입해야 할 부위가 아닌 다른 곳에 주입하거나, 주입 후 나타나는 체질 상의 부작용이 심하게 나타나는 경우가 나타나는데, 이 또한 불법 시술과 같은 고통을 호소하는 이들이 많아지고 있다.

불법 시술로 주입된 이물질은 짧게는 수개월, 길게는 수년에 걸쳐 부작용이 서서히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다. 대표적인 부작용으로는 피부표면이 울퉁불퉁 해지거나 시술 부위가 부었다 가라앉는 증상이 반복되고, 심할 경우 정상적인 피부조직이 딱딱해지는 섬유화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더 나아가 피부가 썩어 들어가는 피부 괴사 증상까지 일으킬 수 있다. 

이러한 이물질은 주입된 시점으로부터 시간이 지나면서 점점 넓게 퍼지는 성질을 지녔으며, 입자크기 또한 분자 크기만큼 작거나 덩어리가 지는 등 그 변화는 예측이 불가능하고, 이러한 이물질은 정상적인 세포조직과 신경조직에 달라 붙게 되어 각종 폐색증을 유발하며, 시간이 지날수록 이물질을 제거할 수 있는 확률이 급격히 낮아질 수 있다. 

이러한 이물질을 제거하기 위해서는 고열의 레이저를 이용해 이물질을 녹여서 제거하거나 주사요법을 통해 흡입하는 비절개방식과 시술 부위의 최소절개를 통해 주변 조직에 붙어있는 이물질을 제거하는 절개 방식이 있다. 최근엔 제거 수술 후 나타날 수 있는 흉터 부위에 민감해 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어 주사요법을 통해 먼저 이물질을 녹인 후 흡입을 하는 비절개방식을 많이 선택한다.

이물질제거는 현재 부작용의 경과와 시술 부위에 따라 알맞은 수술 방식을 선택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이러한 수술 방식은 선택할 때에는 반드시 이물질제거를 위한 해부학적 지식과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임상경험이 많은 성형외과전문의와 함께 치료계획을 세우는 것이 제거 후 결과에 있어 만족스럽다. 

또한 이물질을 상당 부분 제거하게 되면 피부 속에 차있던 이물질을 없앤 후 나타나는 변화로 피부처짐, 피부꺼짐, 주름, 색소병변 등의 부작용이 생길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이물질 제거 수술과 후 관리는 같이 병행할 수 있는 병원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불법 시술로 인해 몸과 마음의 고통을 겪은 대부분의 환자들은 두 번 다시 같은 고통을 겪지 않도록 후 관리를 꼼꼼히 해주는 것이 중요하며, 정상적인 의료 제품 및 자가조직으로 교체하는 수술, 안면거상술, 리프팅, 피부재생관리 등을 통해 재건 수술에 힘쓰고 충분한 마음의 여유를 통해 장기적으로 치료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얼굴이물질제거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이물질제거율을 높여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것으로, 환자의 미적 만족을 고려한 재건을 통해 몸과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것이 치료의 핵심이다.

(도움말 : 스템케이성형외과 성형외과전문의 곽창곤원장)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QUICK MENU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